한국지엠 9차 교섭 통해 희망퇴직ㆍ전환배치ㆍ무급휴직 등 추가 제시

입력 2018-04-18 16:27

▲연합뉴스

한국지엠 사측이 군산공장 직원의 전환배치와 추가적인 희망퇴직 등을 노동조합 측에 제시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한국지엠은 이날 오후 1시에 열린 제9차 임금 및 단체협상에서 이같은 안을 제시했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금일 9차 교섭에서는 기존 회사 제시안에 더해 노조측 요구사항인 군산 고용문제에 대해 추가 희망퇴직(군산공장에 한해 1회 진행), 전환배치(군산공장 680명), 무급휴직(5년 이상) 등 별도 제시안을 냈다”면서 “이제 노조가 고민해서 답을 줘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협상안에 대해 노조 측은 일단 접수하고,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 보도…‘전 남친’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 이어져
  • 2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3
    [포토] 설리 사망한 채 발견된 성남 전원주택

기업 최신 뉴스

  • 1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탑승자 체중까지 감지…더 똑똑해진 에어백
  • 2
    아시아나항공 '노선 규모' 추월한 제주항공
  • 3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차 밖에서 터지는 외부 에어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