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상이몽2’ 노사연, 이무송에 애틋한 마음…“당신 앞에선 여자이고 싶어”
입력 2018-04-17 00:14

▲노사연-이무송 부부(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노사연이 남편 이무송에게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노사연‧이무송 부부의 보라카이 여행이 그려졌다.

이날 노사연은 저녁식사 중 “나는 어떤 땐 여자 같고 어떤 때는 남자 같다”라며 “세상에 나왔을 땐 남자 같다. 하지만 당신 앞에선 여자이고 싶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노사연은 “그러니 여자로 받아줘라. 연이야~ 해주니 너무 좋다”라고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이무송은 “내가 볼 땐 충분히 여자다. 애교를 못 부린다고 하지만 잘한다. 안 해서 그렇지”라고 말해 훈훈함을 더했다. 하지만 이무송은 많이 변한 것 같다는 노사연의 말에 “여기서 노력해 보는 거다. 너무 길게 기대하진 마라. 나도 한계가 있다”라고 답해 폭소케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