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용준♥박수진, 첫째 아들→둘째 딸 출산…가상 2세 모습도 화제 '또렷한 이목구비'
입력 2018-04-10 15:13   수정 2018-04-10 15:19

(출처=KBS 방송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배용준 박수진 부부가 둘째 딸을 출산한 가운데, 배용준 박수진의 가상 2세 모습도 다시금 화제다.

10일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오늘 둘째 딸을 출산했다. 산모 아이 모두 건강하다"라고 전했다. 박수진은 지난해 8월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올해 4월 초 출산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와 함께 두 사람의 장점만 쏙 빼닮은 가상 2세 모습도 눈길을 사고 있다.

과거 KBS2 '연예가중계' 측은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가상 딸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공개된 배용준 박수진 부부의 2세는 두 사람의 뚜렷한 이목구비를 쏙 빼닮은 인형 같은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앞서 한 네티즌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2세의 모습을 합성해 봤다"면서 부부의 가상 딸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사진 속 가상 딸의 모습은 배용준과 박수진의 훈훈한 외모를 그대로 닮아 이목을 끌었다.

한편 연기자 선후배이자 소속사 대표와 소속 배우로 인연은 맺은 배용준, 박수진은 지난 2015년 7월 세간의 관심 속에 백년가약을 맺었다. 두 사람은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