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골 부대 조교’ 주원, 지드래곤 언급…“열심히 하는 모습 기억에 남아”

입력 2018-04-09 20:29수정 2018-04-09 20:32

제보하기

▲주원(출처=육군SNS라이브 캡처)

군 복무 중인 주원이 빅뱅 지드래곤을 언급했다.

9일 대한민국 육근 즉은 공식 SNS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고 ‘백골부대’에서 조교로 있는 주원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주원은 화생방 훈련 후기를 전하며 “요즘은 방독면이 좋아져서 걱정 없다. 간혹 교관들이 방독면 벗고 들어갈 사람을 묻는데 저도 한번 해봤지만 죽을 맛이었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주원은 최근 백골부대에서 훈련병으로 있었던 지드래곤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권지용 훈련병이 굉장히 열심히 하더라. 멀리서 봐도 티가 났다.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게 기억에 남는다”라고 전했다.

한편 주원은 지난해 5월 현역으로 입대, 현재는 백골부대에서 조교를 지내고 있다. 지드래곤은 지난 2월 입대해 백골부대에서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수료하고 3사단 11포병연대로 자대 배치를 받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천희 아내 전혜진, 10살 나이 차 극복하고 결혼까지…‘드라마’ 인연 실제로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약 임상ㆍ진단키트 개발 소식에 코미팜ㆍ피씨엘 '강세'…경영권 다툼 한진칼↑
  • 3
    양천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신월3동 거주…은평성모병원 방문 이력”

사회 최신 뉴스

  • 1
    김해시청, 4번째 코로나 확진자 동선 공개…5번째 확진자 "대동면 거주 61년생 여성"
  • 2
    스캔만으로 대여ㆍ반납 ‘QR형 뉴따릉이’ 3월 도입…서울시, 2022년까지 100% 교체
  • 3
    양천구청,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이마트 신월점'·'금화 왕돈가스 신월점' 방문, 폐쇄 조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