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나이지리아 낙후지역에 무료 세탁방 열어

입력 2018-04-02 10:00

이바단, 카노 등 빈민가 중심으로 세탁방 추가 오픈 예정

▲현지 주민이 LG워시하우스에서 세탁기를 체험해보고 있다.(사진제공=LG전자)

LG전자는 지난달 30일부터 나이지리아 오그바 마을에서 무료 세탁방인 ‘라이프스 굿 위드 LG 워시하우스(Life’s Good with LG Wash House)’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LG전자가 나이지리아에서 무료 세탁방을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달 30일 열린 개소식에는 이충학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부사장, 손태익 서아프리카법인장 상무, 모하메드 후아니 후아니사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오그마 마을은 4만6000여 명의 주민들이 거주하고 있다. LG 워시하우스는 오그바 마을에 있는 LG 브랜드샵의 주차장 공간 일부에 들어섰다. 이곳은 최신 세탁기와 건조기를 포함해 다리미, 섬유 유연제, 세제 등 빨래에 필요한 용품을 구비하고 있다.

LG전자는 LG 워시하우스가 주민들의 위생환경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했다.

LG전자는 오그바 마을에 이어 이바단, 카노 등 빈민지역을 중심으로 LG 워시하우스를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

나이지리아 정부가 지난해 조사한 통계자료에 따르면 전체 인구의 40%에 달하는 약 6900만 명이 깨끗한 물을 공급받지 못하고 있다. 또 전기는 하루에 6시간만 공급돼 세탁기 등 전자제품을 가동하기 힘들다. 주민들이 씻지 못하고, 깨끗한 옷을 입지 못해 위생환경도 열악하다.

이충학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부사장은 “위생환경이 열악한 지역에서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역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삶의 질 개선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 보도…‘전 남친’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 이어져
  • 2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3
    [포토] 설리 사망한 채 발견된 성남 전원주택

기업 최신 뉴스

  • 1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탑승자 체중까지 감지…더 똑똑해진 에어백
  • 2
    아시아나항공 '노선 규모' 추월한 제주항공
  • 3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차 밖에서 터지는 외부 에어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