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힘들었던 근황 고백 “아침부터 눈물 바람…힘내자, 할 수 있어”

입력 2018-03-22 17:49

제보하기

▲김경화(왼), 정가은(출처=정가은SNS)

배우 정가은이 그간 힘겨웠던 속내를 털어놨다.

정가은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딸냄 재워놓고 혼술~ 오늘 참 많은 일이 있었다”라며 “아침부터 눈물 바람에 그 와중에 홈쇼핑도 하고 집에 오는 길에 또 울고 집에 와서 또 울고…”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정가은은 “평생을 살면서 겪지 않아도 될 일들을 겪으면서 또 웃으며 패션쇼에 참석하고 쇼장에서 우연히 만난 경화 언니 보고 친정엄마 만난 듯 울컥 또 눈물을 쏟아냈다”라며 “웃고 수다 떨고 신세 한탄하고 그러면서 위로받고 힘도 받고. 그렇게 매 순간 최선을 다하며 정말 스펙터클 한 하루였던 거 같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그러면서 “나 오늘 정말 수고한 거 같아. 이렇게 자고 있는 소이를 보며 잠시나마 평온함을 느껴본다”라며 “오늘 하루 고생했다. 힘내자. 할 수 있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1월, 결혼 2년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가은은 이혼 후에도 열심히 방송 활동을 하고 있으며 팬들도 응원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셀레나 고메즈, 조울증 첫 고백…“미국 최고 정신병원 찾았다”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시 “자가격리 무단 이탈시 재난긴급생활비 원천배제”
  • 2
    국세청,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ㆍ영세사업자 체납처분 유예 실시
  • 3
    헌재 “대입 재외국민 특별전형 부모 해외체류 요건 ‘합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