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제보영 과장, 미모수준 어느 정도길래… 'YG 연습생' '연예인' 설왕설래
입력 2018-03-19 10:01

(출처=제보영 인스타그램)

'나 혼자 산다'에 승리와 함께 출연한 일본 라멘 프랜차이즈 '아오리의 행방불명' 소속 제보영 과장이 화제다.

16일 방영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승리가 출근하자마자 제보영 과장으로부터 업무 보고를 받고 가맹주 세미나를 진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승리보다는 제보영 과장이 빼어난 외모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샀다. 제보영 과장은 '아오리의 행방불명' 본점인 청담점이 개업하기 전부터 해당 프랜차이즈에서 근무해왔다.

하지만 온라인상에서는 제보영 과장에 대해 'YG 연습생설', '연예인설' 등이 제기되고 있다.

네티즌은 "YG 연습생인데 일도 잘하고 똑 부러져서 승리가 스카우트한 거 아니냐", "연예인 삘", "승리 라면회사는 연예인을 직원으로 쓰나", "너무 예쁘시다", "방송 잘 봤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출처=MBC '나 혼자 산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