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미나, 자연임신 가능성 5%…“류필립에 미안해” 눈물

입력 2018-03-14 21:59수정 2018-03-14 21:59

▲류필립-미나 부부(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가수 미나가 남편 류필립을 향한 미안한 마음에 눈물을 보였다.

14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2세 계획을 위해 병원을 찾는 류필립·미나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미나는 검사 후 “자연임신이 한 살 한 살이 다르다고 하더라. 이럴 줄 알았으면 군대 갔을 때 준비해서 애랑 같이 기다릴 걸 그랬다”라며 “아이를 좋아하는 필립이 실망하고 후회할까 봐 걱정된다”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이후 의사는 “나이에 비해 좋다. 47세라고 하지만 난소 기능은 42세다. 하지만 난소 기능이 결과가 좋지는 않다”라며 “지금으로선 자연임신 성공률 5%로 안 된다. 어렵지만 불가능한 건 아니. 시술을 고려해야 할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에 미나는 “그래도 불임은 아니다. 정말 작지만 자연임신 확률이 있다고 하니 다행이다”라고 씩씩한 모습을 보이면서도 “가정은 자식이 있어야 화목하고 좋은 건데 저 때문에 필립이 아이를 못 가질까 걱정게 만들어 미안하다. 또 끝까지 믿어주고 사랑해주고 결혼까지 결심해 줘서 너무 고맙다”라고 눈물을 보여 뭉클함을 안겼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승준아버지 오열 "美 육사 보내려 해…가족인데 같이 살아야 하지 않겠나"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맛스타그램, 왕의 귀환! 전설의 마늘종 통닭 맛집 '계○○'…대박 비결은?
  • 3
    윤승훈 결혼 "11월 16일 4살 연하 여자친구와 화촉"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아침 곳곳 비…일교차 10~15도
  • 2
    “김성태 딸 계약직 채용부터 KT가 관여…월급도 올려줘”
  • 3
    유니클로 광고 구설, ‘스파오 플리스’ 반사이익 될까…“엇갈린 희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