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 난방공사 "분당 서현역 인근 열수송관 누수 복구 완료"
입력 2018-02-23 14:50
재난안전상황실 가동…복구공사 조속히 마무리

한국지역난방공사는 22일 오전 8시 30분경 서현역 AK플라자 인근 도로에서 발생한 지역난방 열수송관 누수와 관련해 23일 오전 5시 40분경 복구 작업을 완료하고, AK플라자에 대한 지역난방 열공급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열수송관 파손으로 온수가 누출되면서 인근 지역에 증기가 피어 올라 한 때 교통 정체를 빚기도 했다.

지역난방공사는 사고 즉시 재난안전상황실을 가동하고 관련 인력을 현장에 긴급 투입해 당초 일정(23일 오전 10시)보다 빨리 열수송관 복구공사를 완료했다고 전했다.

김경원 지역난방공사 사장은 “이번 열수송관 누수로 인해 시민께 불편을 끼쳐드려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며 “우리 공사는 해빙기 기간 중 집단에너지 시설의 안전관리 실태와 긴급복구 체계 등 안전관리 체계를 더욱 강화해 추후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모든 조치를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