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해 용의자 한정민, 수원서 추격 중…택시 타고 이동
입력 2018-02-13 19:35

(제주도)

경기 경찰이 제주도 게스트 하우스 살해사건의 유력 용의자 한정민(33)을 수원에서 추적하고 있다.

뉴시스에 따르면 13일 경기남부경찰청 관계자는 “이틀 전 한정민이 안양에서 수원 탑통까지 택시로 이동했다는 신고를 받고 추적 중”이라고 밝혔다.

현재 경찰은 신고대로 수원 탑동 일대에서 한정민의 행방을 뒤쫓고 있다.

한편 한정민은 지난 10일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인근 폐가에서 숨진 채 발견된 A(26·여)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정민은 경찰의 탐문 조사가 시작되자 그날 오후 항공기에 탑승해 김포 공항으로 도주했다.

한정민의 행방이 묘연해지며 검거에 난항을 겪자 제주동부경찰서는 13일 그를 공개 수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