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내일날씨] 전국 평년 기온 회복… 낮밤 온도차 커
입력 2018-02-08 20:46

내일은 평년기온을 회복하면서 한파특보는 대부분 해제되겠으나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금요일인 9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이 많겠다고 밝혔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2도에서 영상 3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3도에서 10도로 오른다.

평창 올림픽 개막일인 내일 올림픽 스타디움은 영하 4도에서 5도를 가리킬 것으로 예상했다.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6도, 낮에는 영상 5도까지 오르겠고, 주말에는 종일 영상권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반면 경남남해안은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기상청은 “당분간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