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청래, 서울시장 선거 불출마 선언 "제 몸에 맞는 옷이 아냐…문재인정부 성공 위해 열심히 뛰겠다"
입력 2018-02-02 13:54

(출처=정청래 페이스북)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정청래 전 의원은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울시장 선거 출마와 관련 "저는 경기 출전조차 국민께 물어보고 하겠다고 말씀드렸다. 그 동안 제 질문에 많은 의견들을 주셨다. '출마해서 멋지게 싸워라' VS '출마하지 마라. 다른 역할이 있다"의 의견이 팽팽했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자기 자신을 객관화하기는 어렵다. 어렵지만 제 자신을 객관적으로 조명해 봤다. 준비도 부족하고 민심도 출마를 만류하는 쪽이 우세했다"며 "더욱 중요한 것은 서울시장이 되기 위해 제가 제일 많이 땀을 흘린 것도 아니었다. 열매는 땀 흘린 사람이 가져가야 한다. 제 몸 에 맞는 옷도 아닌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정청래 전 의원은 "서울시장 선거 경선에 뛰어들어 연설도 하고 토론도 하면 저에게도 당에게도 다른 후보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러나 더 큰 대의를 따르겠다. 서울시장에 출마하지 않기로 결심했다"고 선언했다.

그는 "더 큰 대의란 문재인 정부의 성공이다. 지지자들은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내부 총질하지 말고 '분란 없이 가라'고 한다. 문재인 정부 성공이라는 이 시대적 명령을 받들겠다"며 "서울시장 경선에는 관여하지 않겠다. 경선에선 보다 훌륭한 분이 본선 게임에 출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