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우 김정현 근황, 리포터 출신 미모의 아내와 알콩달콩…딸과 함께 찍은 가족사진 '눈길'
입력 2018-02-02 10:12   수정 2018-02-02 10:13

(출처=MBN 방송 캡쳐)

배우 김정현 근황에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극과 일일 드라마에서 활약한 김정현은 2015년 SBS 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 이후 작품 활동을 하지 않고 있다. 그런 가운데 지난해 방송된 MBN '졸혼수업'에서는 김정현 부부가 깜짝 근황을 전해 눈길을 샀다.

김정현은 리포터 출신 배우 김유주와 2009년 결혼한 뒤, 2011년 딸을 출산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김정현은 아내 김유주를 '우리 다람이'라고 부르며 애처가 다운 면모를 뽐냈다. 또한 딸과 찍은 가족사진을 공개하며 딸바보임을 과시했다.

사진 속 김정현 김유주 부부의 딸은 아역배우 뺨치는 귀여운 외모로 시선을 붙잡았다.

방송이 나간 뒤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에도 관심이 쏠렸다.

김정현은 과거 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SBS 생방송 모닝 와이드' 리포터로 활약 중인 지금의 아내를 본 뒤, 연락처를 얻어 적극적인 구애를 했다고 밝힌 바 있다.

김정현 아내 김유주 씨는 영화 '여고괴담 5'을 시작으로, 결혼 후에는 '군도:민란의 시대' '부산행' '더 킹' 등에 조연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