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밤’ 낸시랭, 남편 왕진진 논란에 “이미 다 알지만 그래도 사랑해”
입력 2018-01-02 21:40

▲낸시랭-왕진진 부부(출처=SBS '본격 연예 한밤' 방송캡처)

팝아티스트 낸시랭이 최근 있었던 남편 왕진진 (본명 전준주)의 논란에 대해 “모두 다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2일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는 낸시랭‧왕진진 부부 기자회견 현장이 공개됐다. 현장에서 낸시랭은 왕진진은 혼인신고 후 3일 동안 불거진 각종 논란을 해명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낸시랭은 “모함과 음모와 조작들로 몇 주 동안 굉장히 시달렸다. 나 역시도 이런 일이 불거져 당황스럽고 억울하다”라며 “저는 남편에 대해 다 알면서도 사랑한다”라고 남편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어 왕진진은 “전자발찌 착용 여부에 많은 분들이 궁금증을 갖고 있는데, 그 점이 왜 그렇게 궁금한지 모르겠다”라며 “전과자는 떳떳하게 연애하고 결혼하라는 법이 없냐”라고 반문했다.

또한 왕진진은 장자연 사건에 대해 “이번만큼은 제대로 된 수사가 이뤄지길 바란다”며 “필요하다면 관련 기관에 의혹을 해소할 수 있는 자료를 제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밤’에 따르면 위한 컬렉션은 국내에 알려진 바가 없으며, 법원 등기소에도 관련 기록이 없었다. 두 사람의 기자회견에도 불구하고 명확하게 밝혀진 것이 없어 논란은 한동안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SPONSORE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