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과함께' 김향기, 주지훈이 팬에게 받은 선물 양보했다고?…"여러분 오해에요~"
입력 2017-12-26 09:46

(출처=연합뉴스, 김향기 인스타그램)

'신과함께' 김향기가 주지훈이 팬에게 받은 선물을 자신에게 줬다는 일부 오해에 해명했다.

김향기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아니에요! 기자님이 오해하신 거에요. 마지막 사진에 올렸는데 저한테 주신 선물이고요. 제가 멀리 있어서 팬분께서 주지훈 삼촌에게 전해달라고 하신 거에요"라며 "그래서 지훈 삼촌은 저에게 전달해주신 것뿐입니다. 집에와서 기사보다가 깜짝 놀라서요. 이거 읽고 저분들 다 오해푸셨으면 좋겠네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 같은 해프닝은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 무대인사 현장에서 벌어졌다.

'신과함께' 무대인사 현장에서 주지훈은 한 팬으로부터 선물을 받아 김향기에게 전달했고, 이 모습이 한 언론에 의해 포착되면서 "주지훈 '팬에게 받은 선물도 향기에게 양보'"라는 제목으로 실렸다.

이후 해당 기사에는 "주지훈에게 선물한 팬은 뭐가 되나요?", "주지훈 씨한테 준 선물을 다른 사람에게 줘버리면 준 사람은 뭐가 됨? 준 팬은 지훈 씨 생각해서 선물 준비했을텐데 속상하겠다. 기사가 사실이 아니길 바란다" 등의 댓글이 달렸다.

이 같은 댓글에 김향기는 황급히 해당 기사 제목에 오해가 있다며 자신의 팬이 멀리 있는 자신을 위해 주진훈을 통해 선물을 전달한 사실을 털어놓은 것.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해명이 너무나 귀엽네요", "김향기 씨 마음 고생 많이 했나보네", "향기 씨는 영화 '신과함께'보면 더 귀여워요" 등 반응을 보였다.

SPONSORE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