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레드벨벳, ‘가요대전’서 故종현 추모…리본 속 “R.I.P JH”

입력 2017-12-25 21:16수정 2017-12-25 21:21

▲레드벨벳-엑소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 엑소와 레드벨벳이 고(故) 종현을 추모했다.

25일 진행된 SBS ‘2017 가요대전’ 레드카펫에서 엑소와 레드벨벳은 지난 18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선배 가수 샤이니의 종현을 추모했다.

이날 검은색 의상을 입고 등장한 엑소는 가슴에 ‘R.I.P JH’라고 적힌 검정색 리본을 달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레드벨벳과 NCT 127 역시 마찬가지로 검은색 의상에 같은 리본을 달고 먼저 떠난 고인을 추모했다. 오랜 시간 한 소속사에서 정을 나눈 동료인 만큼 떠난 고인에 대한 각별한 애정이 느껴져 안타까움과 뭉클함을 동시에 전했다.

‘가요대전’ 역시 이날 방송을 통해 고인을 애도했다. 1부 마지막 순서였던 아이유, 유희열의 ‘내 사랑 내 곁에’ 무대 후 고인의 생전 모습과 “수고했어요, 고생했어요. 그대는 우리의 자랑입니다”라는 문구로 고인을 추모했다.

한편 고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사망했다. 고 종현은 21일 가족과 팬, 동료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세상과 작별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 보도…‘전 남친’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 이어져
  • 2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3
    [포토] 설리 사망한 채 발견된 성남 전원주택

사회 최신 뉴스

  • 1
    구하라, 입 열었다… 순식간에 ‘좋아요’ 6만개+“힘내라” 댓글 쇄도
  • 2
    SM, “유가족이 원치 않아” 설리 장례 비공개…‘가는 길 아름다울 수 있게’
  • 3
    조국 부인 정경심 교수, 박노해 시 인용하며 "감사했습니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