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가부, 어린이홈페이지 통해 '성평등 아이디어 공모전' 열어
입력 2017-10-13 09:32
어릴때부터 성평등한 시각 가져야…TV 속 성차별적 내용 찾아 성평등 내용으로 재구성

여성가족부는 어린이들이 보다 성평등한 생각을 가질 수 있도록 여가부 어린이홈페이지를 통해 초등학생 대상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 대중매체가 미치는 영향이 특히 큰 만큼, 어린이들 스스로 방송프로그램에 대한 분별의식을 키우고 올바른 성평등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모 주제는 ‘텔레비전 속의 여성과 남성, 다시 쓰는 평등 이야기’로, 만화영화, 드라마, 광고 등 각종 텔레비전 방송프로그램 속에서 성역할 고정관념이나 외모지상주의를 조장하는 등의 성차별적 내용을 찾아보고, 직접 성평등한 내용으로 재구성해 보는 것이다.

여성가족부 어린이 홈페이지 내 ‘어린이 생각함’ 코너를 통해 전국 초등학교 3~6학년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공모기간은 16일부터 11월 12일까지다.

공모작에 대해서는 공모 주제와 관련성을 비롯해 내용의 창의성과 완성도 등을 기준으로 심사해 최우수 1명, 우수 2명, 장려상 10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김경희 여가부 정보통계담당관은 “방송에서 보여지는 잘못된 성 고정관념과 성 상품화는 특히 자라나는 아동·청소년의 성역할 사회화에 큰 영향을 미친다”며 “어린이들을 교육·지도하는 가정이나 학교에서도 TV 방송프로그램 선택에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어린이들이 성평등한 시각을 키우며 자랄 수 있도록 교육 강화와 환경개선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