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위미디어그룹, 영화 '범죄도시' 미국 동시 개봉 확정
입력 2017-09-26 10:01

종합 콘텐츠 기업 키위미디어그룹이 메인 투자한 영화 '범죄도시'가 10월 13일(금) 북미 지역 10개 주요 도시에서 동시 개봉한다.

영화 '범죄도시'는 2017년 '공공의 적' 시리즈, '사생결단', '베테랑'을 이을 실화 형사 액션으로 10월 3일 국내 개봉하는 추석 연휴 기대작이다. 2004년 하얼빈에서 넘어와 대한민국을 공포로 몰아 넣은 신흥범죄조직을 일망 타진한 강력반 괴물 형사들의 ‘조폭소탕작전’을 영화화했다.

'범죄도시'의 미국 개봉은 KBS America와 A.G. Entertainment가 맡고 있다. 개봉 관계자들은 “영화가 가진 통쾌한 재미는 미국 관객들에게도 충분히 어필 가능한 포인트”라며 “전 세계 모든 관객들이 다 같이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스토리라인으로 북미 시장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 지금까지 보아 온 한국 영화 중 최상의 액션 영화라고 자부한다”고 미국 개봉을 추진한 배경을 밝혔다.

'범죄도시'는 뉴욕, 시카고, 로스엔젤레스, 벤쿠버, 토론토 등 북미 지역 주요 10개 도시에서 10월 13일(금) 개봉한다.

키위미디어그룹 영화사업부문 사장 장원석 PD는 “범죄도시는 긴장감과 웃음이 공존하는 근래 보기 드문 재미를 갖춘 작품”이라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높은 성과를 보여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범죄도시'는 지난 21일 언론 관계자들에게 첫 선을 보인 후 폭발적인 호평들을 받고 있으며, 현재 전국에서 진행 중인 시사회를 통해 예비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마동석, 윤계상의 만남, 씬스틸러 조재윤, 최귀화의 열연, 충무로 대표 제작진까지 합세해 탄생한 영화 '범죄도시'는 올 추석, 제대로 된 한국형 형사 액션 영화로 극장가를 강타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