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김래원, 콧구멍 합성사진 언급…“처음엔 좀 기분 나빴다”

입력 2017-09-21 00:02

제보하기

▲김래원(출처=JTBC ‘한끼줍쇼’방송캡처)

배우 김래원이 자신의 콧구멍 합성 사진을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김해숙과 김래원이 밥동무로 출연해 규동 형제와 함께 하남시 덕풍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한 끼 도전에 성공한 김래원은 밥을 먹기에 앞서 인터넷에서 유명한 자신의 콧구멍 합성 사진을 언급했다.

그는 “처음 그 콧구멍 합성 사진을 봤을 때 좀 기분이 나빴다. 그래서 회사에 가서 그 사진 빨리 틀어보라고 했다”라며 “그런 사진이 있으면 빨리 내려야지 왜 안지우냐고 화를 냈다. 그런데 그 사진을 보고 제가 웃어버린 거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김래원은 “그래서 흐지부지 지금까지 남아있게 된 거다”라며 “이제는 포기했다. 10년째 돌아다니고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일산의 반란’… 조정지역서 풀리자 집값 뛰고 매물 품귀
  • 2
    큐로컴, 자회사 스마젠 美 FDA 에이즈 백신 임상2상 신청 추진
  • 3
    [베스트&워스트] 넥스트사이언스, 진양곤 효과에 급등 ‘62.18%↑’

사회 최신 뉴스

  • 1
    '코트 무신사 빅세일', 겨울나기 준비하면 최신 아이폰이?…살수록 확률 ↑
  • 2
    한다감, 다가오는 2020년 순백의 신부 된다…피앙세 어떤 점에 끌렸나
  • 3
    인권위, 전국 62개 대학과 ‘제1차 대학인권센터협의회’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