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끼줍쇼’ 김해숙, 김래원 정말 괜찮은 신랑감…“결혼 생각 없어 보여”
입력 2017-09-20 23:21

▲김해숙(왼), 김래원(출처=JTBC ‘한끼줍쇼’방송캡처)

배우 김해숙이 김래원에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20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김해숙과 김래원이 밥동무로 출연해 규동 형제와 함께 하남시 덕풍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김해숙은 김래원에 대해 “정말 괜찮은 신랑감이다. 딸 가진 엄마 입장에서 정말 괜찮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김래원은 “선생님께서 작년까지만 해도 같이 연기한 여배우를 언급하며 정말 괜찮다고 어떠냐고 물어보시곤 했다”라며 “그런데 올해부터는 안 하신다. 포기하신 거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해숙은 “래원이는 결혼할 생각이 없어 보인다”라고 덧붙였고 김래원은 이경규와 강호동에게 “유부남으로서 제가 장가가는 거에 찬성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이경규는 “나는 찬성한다. 우리만 죽으란 법 있냐”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