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방통위 포털 규제 이슈 영향 없다…‘매수’ - 유안타증권

입력 2017-09-18 07:32

제보하기
"구글은 3조 과징금에도 주가 올라" "LINE 매출도 견조"

유안타증권은 18일 NAVER(이하 네이버)에 대해 방통위의 포털 규제 이슈는 과거부터 매년 반복된 것으로 동사 사업에 실질적 영향을 줄 만한 내용이 없다고 판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10만 원을 유지했다.

이창영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네이버의 주가가 규제 이슈로 하락했지만 과도한 우려”라며 “구글은 불공정거래 혐의로 3조 원의 과징금이 부과됐으나 주가는 오히려 상승하는 상반된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AI(인공지능) 관련 투자로 인한 비용증가, 실적둔화에 대한 우려도 과도하다”며 “올해 상반기 연구개발비용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9.8% 증가했지만, 2015년 대비 13% 감소, 2013년 대비 0.7% 감소해 아직까지 큰 비용의 증가는 없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원은 특히 “네이버 성장의 핵심은 여전히 LINE(라인)이다. LINE의 올해 상반기 광고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한 3461억 원”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일본 광고시장은 국내보다 4배 큰 46조 원 시장이나, 아직 스마트폰 보급률이 59%(2016년 기준)에 불과해, 모바일 광고시장은 국내보다 2.5배 큰 5조2000억 원 수준”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테마 체크] 오공, 마스크 없는 마스크 테마주…“생산한 적 없다”
  • 2
    송가인 전액기부 이어 장성규 기부 릴레이 "코로나19 확산…힘내세요"
  • 3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대박신화 어느 날, 29세에 월 매출 8억! 아메리칸 올인원(ALL in ONE) 카페 '더○○○○'…대박 비법은?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채권마감] 불스팁속 5년물도 기준금리 역전, 코로나19에 금리인하
  • 2
    TPC, 지난해 영업익 흑자 유지…“반도체ㆍOLED 전방 투자 수혜 기대”
  • 3
    코콤, 주당 160원 현금배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