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그림책 ‘우리 가족이에요’, 반려견이 보는 가족의 모습 담아
입력 2017-09-14 14:20

최근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급격하게 증가함에 따라 반려동물을 한 가족의 구성원으로 받아들이려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반려견의 시선으로 가족의 모습을 그린 ‘우리 가족이에요’의 작가 노유경은 그림책을 통해 우리가 반려동물들의 마음을 얼마나 이해하고 있는지 의문을 던진다.

책 표지부터 책 속 내용까지 형의 옷과 신발, 우산, 놀이터, 문구점 앞, 공원, 오리 가족이 노란색으로 표현되어 있으며, 이 노란색을 따라가다 보면 주인공 ‘동구’의 시선을 느낄 수 있다. 우산을 형에게 가져다 주는 ‘동구’의 여정, 아이들은 이 여정을 따라 책을 다 읽을 때쯤이면 가족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작가가 말하고자 하는 것보다 더 넓은 의미의 ‘가족’을 발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저자인 노유경 작가는 성신여대와 The Art Students League Of New York에서 순수 미술을 공부했고, 현재 홍익대학교 대학원에 다니고 있다. 지금은 그림책 작가로 꾸준히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