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전기차 관련주, 中 내연기관차 금지 논의에 강세

입력 2017-09-11 10:22

제보하기

전기차 배터리 관련주가 중국 정부가 내연기관차의 판매∙생산 금지 법제화를 논의하기 시작했다는 소식에 일제히 오름세를 나타내고 있다.

11일 오전 10시 20분 현재 국내 증시에서 LG화학은 전날보다 3.48% 오른 38만5500원에, 삼성SDI는 3.89% 오른 20만 원에 각각 거래되고 있다.

또한 코스모신소재(6.21%), 삼화콘덴서(5.11%), 후성(5.04%), 상아프론테크(4.46%), 일진머티리얼즈(3.49%), 코스모화학(3.75%) 등이 동반 상승하는 중이다.

이들 종목의 강세는 지난 주말 중국 산업부 부장관은 정부 차원에서 내연기관차의 생산과 판매를 금지하는 법안을 논의 중이라고 밝힌 데 따른 영향으로 분석된다.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내연기관차 판매 금지는 연비규제나 탄소배출 규제와 차원이 다르다”면서 “전 세계 차량 판매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압도적 1위 시장인 중국의 전기차 육성 정책이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확실한 목표를 부여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이번 조치로 전기자동차 시대의 도래가 예상보다 빨라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한 연구원은 “중국의 이번 계획 발표로 유럽연합(EU)의 내연기관차 판매 금지 논의도 예상보다 빨라질 수 있다”며 “전 세계가 전기차 육성을 위해 경쟁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금투업계, “새 술은 새 부대에” vs “구관이 명관”
  • 2
    [한계기업 돋보기] 삼성중공업, 5년째 적자 수렁…유가 급락 돌발 악재
  • 3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작년 보수 24억9700만 원…함영주 부회장, 19억 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