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살충제 달걀, ‘08 마리’, '08 LSH' 조심…달걀 껍데기 숫자가 의미하는 것은?
입력 2017-08-16 08:24

(연합뉴스)

국내에서 생산된 달걀에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돼 이른바 ‘살충제 달걀’ 파동이 일고 있는 가운데 살충제 달걀을 구별할 수 있는 방법이 관심을 끌고 있다.

식품의약품 안전처는 15일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계란의 식별표시를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살충제 달걀 파동이 일어난 경기 남양주의 ‘마리 농장’에서 생산된 달걀 껍데기는 ‘08마리’가, 역시 살충제 비펜트린이 검출된 경기 광주의 ‘우리농장’에서 나온 달걀 껍데기에는 ‘08LSH’가 표기돼 있다.

정부는 살충제 계란에 대해 일단 피하자는 입장이다.

시중에 유통되는 달걀 껍데기에는 초록색으로 숫자 2자리와 영문 3자리가 찍혀져 있다.

이는 달걀의 생산지를 구분할 수 있도록 정부가 표기를 의무화한 것으로 앞의 숫자 2자리는 달걀이 생산된 시·도를, 영문 3자리는 생산자명의 영문약자를 의미한다. 생산자명은 영문 대신 숫자 3자리로 표기하거나 생산자명 대신 농장의 이름을 표기하기도 한다.

시·도별 부호는 서울특별시 ‘01’, 부산광역시 ‘02’, 대구광역시 ‘03’, 인천광역시 ‘04’, 광주광역시 ‘05’, 대전광역시 ‘06’, 울산광역시 ‘07’, 경기도 ‘08’, 강원도 ‘09’, 충청북도 ‘10’, 충청남도 ‘11’, 전라북도 ‘12’, 전라남도 ‘13’, 경상북도 ‘14’, 경상남도 ‘15’, 제주특별자치도 ‘16’, 세종특별자치시 ‘17’ 등이다.

예를 들어 서울 소재 농가에서 홍길동 씨가 생산한 달걀에는 ‘01HGD’이 부산 소재 농가에서 김철수 씨가 생산한 달걀에는 ‘02KCS’가 표기되는 것이다.

이번 살충제 달걀 파동이 일어난 경기 남양주의 ‘마리 농장’에서 생산된 달걀 껍데기는 ‘08마리’가, 역시 살충제 비펜트린이 검출된 경기 광주의 ‘우리농장’에서 나온 달걀 껍데기에는 ‘08LSH’가 표기돼 있다.

두 곳 모두 경기 소재로 살충제 달걀 파동 이후 ‘08’ 달걀을 주의하라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

한편 정부는 15일 0시부터 전국 모든 양계농장의 달걀 출하와 시장유통을 전면 금지했으며 전국 모든 산란계 농장을 대상으로 살충제 검사도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