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상이몽2’ 우효광, 자녀 두세 명 빨리 낳고파…추자현 “철딱서니가 없다”
입력 2017-07-18 00:45

▲‘동상이몽2’ 우효광 추자현 부부(출처=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추자현의 남편 우효광이 자녀 계획을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추자현과 우효광 부부의 달달한 신혼 생활이 전파를 탔다.

이날 추자현과 우효광은 신혼부부답게 침대에서 눈을 뜨며 진한 스킨십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추자현이 부엌에서 요리를 하고 있을 때 우효광의 백허그에 출연진들은 “이런 게 바로 신혼의 로망”이라며 부러워했다.

우효광은 결혼 계약서를 쓰던 중 “아이를 빨리 낳고 싶다. 두세 명 정도 낳고 싶다”라며 속내를 드러냈다. 이에 추자현은 “남편이 가끔 내 나이를 잊는다”라며 “자기보다 나이 많은 여자 만나서 그런 걸 원한다. 철딱서니가 없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부끄러워했다.

또한 용돈을 올려달라는 요구에 추자현이 언성을 높이자 우효광은 “남편한테 좀 다정하게 대해달라”라고 부탁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추자현과 우효광이 출연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는 성남시장 이재명-김혜경 부부, 김수용-김진아 부부가 출연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