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류태준, 서정희 소녀 모습에 "참 오랜 시간 외로웠겠다"

입력 2017-05-31 09:32수정 2017-05-31 09:41

(출처=SBS 방송 캡처)

'불타는 청춘' 류태준이 서정희에 대한 안쓰러움을 내비쳤다.

30일 밤 방영된 SBS '불타는 청춘'에는 지난주에 이어 서정희가 새 친구로 합류했다.

서정희는 이날 고급 레스토랑 뺨치는 테이블 세팅으로 유럽식 가든파티를 열어 여성 출연자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서정희는 아침 민낯에도 58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동안 미모를 뽐냈으며, 바닷가 산책을 나가 소녀같이 즐겨워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샀다.

서정희와 함께 산책에 나선 류태준은 "자연을 즐기면서 저렇게 좋아하는 사람을 처음 봤다"라며 "참 오랜 시간 외롭지 않았나. 갇힌 테두리 안에서 갇혀 살았던 것 같다"라고 안쓰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후에도 류태준은 서정희를 살뜰히 챙기며 듬직한 동생 같은 면모를 보였다.

방송 후 네티즌은 "류태준 속이 깊은 사람", "서정희 방송 상관 안 하고 진짜 신나 보였다", "이 순간 떠오르는 한 사람이 있다", "서정희 58세라고 안 했으면 30대라고 해도 믿겠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지난 23일 방송분부터 울릉도의 비경을 전하고 있다. 이에 울릉도의 맛집과 명소 등을 소개해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베스트&워스트] 헬릭스미스, 신약후보 물질 유효성 입증 38.35%↑
  • 2
    [금융 인사이트] 카드사, 교보생명 법인카드 쟁탈전
  • 3
    현대바이오, 모회사 씨앤팜 무고통항암제 ‘폴리탁셀’ 원천기술 유럽특허 승인

사회 최신 뉴스

  • 1
    [포토] '눈 감은 조국 법무부 장관'
  • 2
    [포토] '눈 감은 조국 장관'
  • 3
    염정아 압축크림 대란, 스스로 만들어 낸 ‘큰 난리’...앞뒤 바뀐 마케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