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리♥김민준 디렉터, 열애 인정…‘최자와 결별 2개월 만에·발렌타인 데이트 포착’
입력 2017-05-10 18:37   수정 2017-05-10 18:47

(출처=설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설리(24)와 김민준 디렉터(35)가 열애를 인정했다.

10일 한 연예 매체는 설리가 11살 연상의 김민준 디렉터와 사랑에 빠졌다고 보도했다.

이후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한 연예 매체와의 전화통화에서 "최근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게 되었다고 한다. 상대방이 일반인이라 피해가 갈까 조심스럽다"고 밝혔다.

김민준 디렉터 측근 또한 “김민준 디렉터가 설리와 최근 열애를 시작했다. 설리의 털털한 면을 보고 많이 좋아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로써 설리는 다이나믹듀오 최자와 결별한 지 2개월 만에 새로운 사랑을 시작했다.

김민준은 연예 엔터테이너 분야에서 활동하며 요식, 패션 사업가이기도하다. 2005년 결성된 힙합 크루 '360 SOUNDS' 소속으로 이벤트 기획, 미디어 홍보 등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다. 업계에선 잘 알려진 유명인사로 알려져 있다.

한편,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지난 2월 14일 두 사람이 발렌타인데이에 함께 있는 모습을 포착했다. 두 사람은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열린 한 패션파티에 참석했으며 나란히 길을 걸으며 알콩달콩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