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정환, 이경규‧유세윤과 한솥밥…‘코엔스타즈’와 손잡고 방송 복귀
입력 2017-04-27 12:41

▲신정환

가수 신정환이 코엔스타즈와 전속 계약을 맺고 본격적인 방송 복귀를 알렸다.

27일 코엔스타즈 측은 “7년의 시간 동안 많은 더 단단해진 신정환을 보며 또 한 번의 가능성을 발견했다”라며 “그의 진정성과 예능인으로서의 가치를 믿기에 긴 시간에 걸쳐 설득, 전속 계약을 맺게 됐다”라고 신정환의 연예계 컴백 소식을 전했다.

안인배 코엔스타즈 대표는 “신정환을 둘러싼 모든 이슈는 방송 활동과 함께 차근차근 풀어나갈 짐이자 숙제라고 생각한다”라며 “오랜 시간 동안 깊이 반성하고 있는 만큼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정환은 “많이 그리워했고 후회했다. 경솔하고 미숙했던 저의 행동에 불편하셨던 많은 분들에게 사과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며 “어렵게 손을 내밀어준 코엔에도 감사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코엔스타즈는 개그계 대부 이경규를 비롯해 이휘재와 이경실, 유세윤, 장동민, 유상무, 박경림, 문희준, 현영, 안선영, 김나영, 장도연 등이 소속돼 있는 대형 엔터테엔먼트로 신정환과 어떤 시너지를 발산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신정환은 2010년 필리핀에서 억대 원정 도박을 한 사실이 드러나며 논란을 일으켰다. 당시 신정환은 관광으로 필리핀에 갔다가 뎅기열에 걸렸다고 거짓 해명을 해 더욱 큰 논란을 불러왔고 그로 인해 7년 이라는 자숙기간을 거쳐야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