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외계층 아동돕기에 프로골퍼와 스포츠스타, 그리고 연예인이 나섰다...트러스트앤스마일
입력 2017-04-21 10:46   수정 2017-04-23 14:40
24일 경기도 양평 더스타휴골프장...자선골프

프로골퍼들과 야구 메이저리거 출신 서재응과 프로농구계의 스타 김승현, 전 프로축구 선수 김형범 등 스포츠 스타들이 어린이를 위한 자선기금 골프대회를 갖는다. 이실비아, 이민영, 박진영, 문숙현, 배재희, 김미정, 김경은 등 전, 현직 프로 골퍼들도 동반 라운드를 갖는다.

장소는 오는 24일 경기도 양평의 더스타휴컨트클럽(대표이사 최인욱).

교육, 복지 비영리 법인 트러스트앤스마일이 주최하는 이날 행사는 연예인들 외에도 총 144명의 후원자들이 참여한다. 기부금은 전액 소외계층 아동들을 돕는데 쓰인다.

이번 자선 행사에는 스포츠 스타들 뿐 아니라 가수 김창렬과 FT아일랜드의 최종훈, 연기자 이종원, 이광기, 한지완, 박세령, 영화감독 장진, 개그맨 최홍림 등 연예인 골퍼들도 참석한다.

이번 이벤트에는 플렉스파워, 던롭코리아, 고려은단, 자생한방병원 등 30여개 기업들이 기금 모금을 위한 후원에 나섰다.

트러스트앤스마일은 교육을 통한 복지를 지향하는 단체로 국내 장학사업은 물론 캄보디아 아동센터 운영 등 해외 교육, 복지 사업에도 애쓰고 있는 단체다.

트러스트앤스마일이 소속된 TNS그룹은 나눔을 실천하는 금융, 핀테크, IT 분야 기업들의 연합체로 계열사 중 하나인 TNS스포테인먼트는 TNS선학 나눔야구장에서 연예인 리그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