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수진·배용준 부부, 아들 공개…톱스타도 피해가지 못 한 '육아스타그램'
입력 2017-03-22 09:02

(출처=인스타그램)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아들 모습을 살짝(?) 공개했다.

박수진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엄마 자장가 부르지 말까. 입 좀 놔줄래. 봉인. 자장가 거부. 소음이니 혹시. 사랑한다 복덩아"라는 글과 함께 아들과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박수진은 아들을 재우기 위해 자장가를 부르려다, 아들의 손에 가로막혀 놀란 표정을 짓고 있다. 박수진 옆으로는 배용준으로 보이는 남성의 손도 포착됐다.

네티즌은 "아기 손이 너무 사랑스럽다", "애 엄마 맞나요", "배용준 깨알 등장", "애 키우는 건 스타나 일반인이나 마찬가지"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지난 2015년 결혼식을 올린 배용준·박수진은 지난해 10월, 약 한 달여 일찍 조산해 아들을 출산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