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재훈 아버지 재력 '깜짝'…가출로 받은 것이 '대박'

입력 2015-04-09 00:54

제보하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이재훈이 과거 자동차 15대를 소유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제주도 라스밤 특집'으로 이재훈, 이정, 방은희, 김숙이 등장했다.

이날 MC들은 "이재훈이 가구 창업자의 아들"이라면서 "과거에 차 15대까지 소유했다는 말이 있었다"고 질문했다.

이에 이재훈은 "평소 차를 좋아해서 그 정도 있었다"면서 "당시 나는 자동차를 타고 싶어 가수를 했다"고 대답했다.

이어 이재훈은 "아버님은 사업을 하셔서 수입차를 못 타셨다. 아버지가 못 타셔서 어머니가 차를 사주지 않았다"면서 "수입차를 타고 싶어서 가출을 했는데, 아버지랑 인순이 선배님께서 친분이 있었다. 인순이 선배님께서 아버지께 가출 이야기를 전했고, 그 덕분에 차를 샀다"고 고백했다.

또한 이재훈은 "내가 돈을 벌어서 차를 사니까 아무 말씀도 안 하셨다"면서 "어머니가 돈 관리를 하셨는데 모든 차에 보험을 들어놓으셔서 돈이 없었다. 그래서 깨달았다. 당시 타는 것보다 차를 보는 게 좋았지만 지금은 정신 차렸다"고 회상했다.

이에 MC 김구라가 "지금은 한 3대 갖고 있느냐"고 묻자 이재훈은 대답하지 못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푸틴 “주요 산유국, 1000만 배럴 안팎 감산할 수도”…OPEC+, 6일 화상회의 개최
  • 2
    세계 주요 1분기 주가지수 22% 하락…코스피는 20% ↓
  • 3
    의정부성모병원 코로나19 확진 환자 1명 추가…총 35명

사회 최신 뉴스

  • 1
    검찰, ‘박사방’ 조주빈 8차 조사…공범 공무원도 소환
  • 2
    [내일 날씨] 식목일ㆍ한식 꽃샘추위, 아침 영하권…낮 최고기온 21도 ‘미세먼지 농도 보통’
  • 3
    방역당국 “코로나19 확산 차단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해 달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