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정, 한국 떠나려 했다…하와이 행 누가 막았나?

입력 2015-04-08 23:42

제보하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하와이로 떠나려는 이정을 이재훈이 말린 일화가 공개됐다.

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 '제주도 라스밤 특집'에는 이재훈, 이정, 방은희, 김숙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이재훈은 "원래 이정은 제주도에 올 생각이 없었다"면서 "하와이에 아는 사람이 많아서, 하와이에 가려고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재훈은 "이정에게 '얼마나 가겠니'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정은 "아예 (하와이로) 이민을 갈 생각이었다"라고 고백했다.

이재훈은 "현실적으로 생각을 해라"면서 "'(제주도는) 일일생활권이다'라고 (설득)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재훈은 "그런데 이정에게 밥 한 끼 얻어먹은 적이 없다"고 해 폭소케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사회 최신 뉴스

  • 1
    ‘부부의 세계’ 2회, 시청률 10% 돌파…김희애-박해준 효과 ‘원작’ 결말은?
  • 2
    라비, ‘포르쉐 사고 미담’ 당시 심경…“알려지는 것 바라지 않아, 하지만…”
  • 3
    ‘밥블레스유2’ PD, 미국 휴가 후 코로나19 확진…출연진 자가격리 및 검사 진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