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방은희 “마담 역할 당길 때 있다” 내숭제로 토크 예고

입력 2015-04-08 20:42

제보하기

▲MBC

‘라디오스타’ 방은희가 내숭 제로의 토크를 펼칠 예정이다.

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제주도 라스밤’ 특집으로 제주도에서 생활하고 있는 스타들 이재훈, 이정, 방은희, 김숙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방은희는 “마담 역할을 많이 하지 않았냐”는 MC들의 질문에 “그때는 마담 역할이 하기 싫었다”며 “그런데 이제는 너무 그립다. 마담이 당길 때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방은희는 숨겨왔던 노래실력을 뽐냈다. 방은희의 독특한 호흡을 내뿜는 창법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되었다는 후문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길 기부, 알고 보니 ‘깡’ 작곡가…저작권 수입 기부한다 '역주행의 기적'
  • 2
    이세영 해명, “성형 아닌 시술”…비포 & 애프터 사진 보니 ‘억!’
  • 3
    에이치엘비, 5일 권리락 발생

사회 최신 뉴스

  • 1
    임영민 활동중단, “부끄러운 형 되어 괴롭다” 자필 사과…데뷔 1년 만에 음주운전
  • 2
    MBC 공식입장, 박사방 가입 기자 “취재목적 아니다”…징계 등 재발 방지 최선
  • 3
    제이미 소신, “여러분 목소리로 보여주세요”…방탄소년단부터 비까지 ‘Black Lives Matter’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