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BS 연기대상 남상미, 결혼 앞두고 예비남편 언급 "나를 나답게 해주는 그랑죠 고마워"
입력 2015-01-01 03:00

KBS 연기대상 남상미, 결혼 앞두고 예비남편 언급 "나를 나답게 해주는 그랑죠 고마워"

▲사진=KBS

남상미가 결혼을 앞둔 예비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본관에서 열린 2014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남상미는 '조선총잡이'로 중편드라마 부문 우수 연기상을 '힐러' 박민영과 공동 수상했다.

이날 여자 중편드라마 우수연기상 후보에는 '조선총잡이' 남상미, '힐러' 박민영, '골든크로스' 이시영, '감격시대' 임수향, '왕의 얼굴' 조윤희가 이름을 올렸다.

남상미는 "'조선 총잡이'가 저에게는 첫 사극이어서 어렵고 힘들었는데 드라마 가족들이 함께해서 이 자리까지 오게 된 거 같다"라며 "민폐 여주 캐릭터 안 만들려고 노력하신 작가님, PD님 깊은 감사드린다. 사극이다보니 역이 어려웠다. 그런데 너무나 편안한 현장 만들어준 스태프들께 다시한 번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남상미는 이어 "서른이 되고 작품을 해나가면서 점점 더 어려웠다는 생각도 들고 힘겨울 때도 많았다. 열심히 하라는 다독거림 주셔서 꿋꿋하게 깊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상미는 마지막으로 "제가 웃을 수 있게 지켜주는 엔터테인먼트 식구들 좋아하고, 제가 또 새 가족이 생긴다. 나를 나답게 해주는 '그랑죠' 너무 감사하고 석간동 엄마 아빠 양평 엄마 아빠 감사하다. 늦둥이 딸 항상 딸처럼 여겨주셔서 감사드리고 항상 기쁨과 감동 드리는 배우 되겠다"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