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BS 연기대상] 남상미, 우수연기상 수상 "첫 사극 어려웠는데 감사…저 새로운 가족 생겨요~"
입력 2014-12-31 23:33

[KBS 연기대상] 남상미, 우수연기상 수상

▲사진=KBS

배우 남상미가 'KBS 연기대상'에서 중편드라마 부문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위치한 KBS홀에서 '2014 KBS 연기대상'이 생방송으로 열린 가운데 이날 시상식은 배우 서인국, 박민영, 김상경의 사회로 진행됐다.

조선총잡이가 첫 사극이라 많이 떨리고 어렵기도 했다. '조선총잡이' 가족들이 함께 해줘서 이자리에 설 수 있었다"라며 "서른이 되고 작품을 하면서 점점 어려워서 힘겨울때가 많았다. 항사상 열심히 하라는 다독거림 주셔서 더 성장하는 배우 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남상미는 "새 가족이 생긴다. 나를 나 답게 해줘서 감사하다. 큰 사랑으로 기쁨과 감동주는 배우되겠다"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중편드라마 부문 우수상 후보에는 '조선총잡이' 남상미, '힐러' 박민영, '골든크로스' 이시영, '감격시대' 임수향, '왕의 얼굴' 조윤희 등이 이름을 올렸다.

KBS는 올해 미니시리즈, 일일드라마, 주말드라마 등을 포함해 총 21편에 달하는 드라마를 제작, 방송해 안방극장에 재미와 감동을 선사했다. 이날 'KBS 연기대상'은 단막극, 미니시리즈, 중편드라마, 장편드라마, 일일극 부문으로 나눠 시상이 이뤄지며 올해의 네티즌상과 베스트커플상은 시청자 투표로 진행됐다. 베스트커플상의 경우 온라인 투표 40%, 전문가집단 30%, 기자단투표 30%를 반영해 결정됐다.

한편 이날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는 대상 후보로 유력하게 거론된 조재현과 유동근을 비롯해 올한해 KBS 드라마에 출연한 주역들이 함께해 자리를 빛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