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채민서 '엉덩인 거짓말 안해'에서 29금 소설작가로 변신..."애플힙 노출 기대 UP!"
입력 2014-12-24 12:00

채민서

▲사진=뉴시스

배우 채민서가 영화 '엉덩인 거짓말 안 해!'에 캐스팅 돼 화제다.

영화 '엉덩인 거짓말 안 해!' 측은 27일 "채민서를 캐스팅 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영화는 16살 여중생 지아(주다영 분)의 시선으로 본 10대 시절의 야릇하고 사랑스런 성장이야기를 코믹스럽게 그려낸 작품이다.

채민서는 이 영화에서 16살 딸 지아의 엄마 숙현 역을 맡아 29금(?)을 지향하는 순수한 야설 작가로 완벽 변신한다.

채민서는 올해 7월 개봉 한 영화 '숙희'에서 주인공 숙희 역을 맡아 예측할 수 없는 치명적인 매력으로 전무후무한 여성 캐릭터의 입지를 확고히 한 바 있다.

채민서는 소속사를 통해 "이번 작품으로 또 다른 경험을 하게 될 것 같다. 마음으로 연기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며 캐스팅 소감을 전했다.

'엉덩인 거짓말 안 해!'는 내년 초 개봉을 목표로 지난 19일 크랭크인 해 촬영을 진행 중이며, 내년 전주 국제 영화제 및 부천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에도 출품 될 예정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채민서 노출 전문? 애플힙 기대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