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尹대통령 “글로벌펀드에 1억달러 공여 약속...국회 적극적 협력 기대”

입력 2022-09-23 08:17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국제사회 연대, 구체적 행동 수반돼야 실현"

(페이스북 캡쳐)

미국과 캐나다를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에이즈, 결핵, 말라리아 퇴치를 목표로 하는 글로벌펀드에 1억달러 공여를 약속했다”며 “국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22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 글로벌펀드 제7차 재정공약회의에 참석했다”며 “(이는) 에이즈, 결핵, 말라리아 퇴치를 목표로 하는 글로벌펀드의 2023~2025년간 사업 재원 마련을 목적으로 개최되는 회의”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를 비롯한 각국 정부 인사뿐 아니라 많은 시민사회와 민간 기업 관계자들이 (회의에) 참석했다”고 했다.

이어 “국제사회의 연대는 구체적 행동이 수반되지 않으면 실현되지 않는다”며 “국제사회가 대한민국에게 보여준 첫 번째 연대는 70여 년 전 유엔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이었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어제(22일) 대한민국 정부는 글로벌 펀드에 1억달러 공여를 약속했다. 미국의 60억달러나 10억달러 이상을 약속한 프랑스, 독일, 일본보다는 적지만 이전에 비해 늘어난 것”이라며 “대한민국 국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 국제사회와 함께 연대하고 행동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