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율 74.8% ‘하락’…민주당 54.2%

입력 2018-05-21 10:30

제보하기
한국당 18.7%·바른미래당 5.7%·정의당 5.8%·평화당 3.4%

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율이 하락세를 지속해 70%대 중반에 머물렀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CBS의뢰로 이달 14~18일까지 전국 성인남녀 25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21일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지난주보다 1.5%포인트 하락한 74.8%로 조사됐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지난주보다 3.1%포인트 오른 20.8%로 나타났다.

리얼미터는 문 대통령 지지율과 관련해 “남북정상회담 후 지지율 급등 이후 자연적 조정 효과와 더불어 북미정상회담 재검토 소식과 ‘드루킹’ 논란이 일부 영향 미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정당 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이 지난주보다 2.1%포인트 내린 54.2%를 기록했다. 민주당 역시 2주 연속 지지율 오름세를 멈추는 등 당청 동반 약세를 보였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지난주보다 1.0%포인트 상승한 18.7%로 조사됐다. 이어 정의당은 지난주보다 1.2%포인트 상승한 5.8%를 기록했다. 바른미래당은 지난주보다 0.3%포인트 하락한 5.7%로 조사됐다. 끝으로, 민주평화당은 지난주 보다 0.9%포인트 상승한 3.4%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5만 75명에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04명이 응답(응답률 5.0%)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2.0%포인트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BJ진워렌버핏 사망, 마지막 메시지 속 BJ유신 누구?…“억울함 풀어달라”
  • 2
    K바이오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활기’…올 하반기 분수령 되나
  • 3
    ‘담합설’까지 등장한 하남 3호선 연장 논란…국토부 “사실무근”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통합당, 10일 윤 총장 출석 법사위 전체회의 개최 요구… 민주당 "전례 없고 檢 정치적 중립성 훼손" 거부
  • 2
    정세균 총리 "다주택 공직자 집 팔라"…민심악화에 노영민도 '백기'
  • 3
    당정, 잔금대출 '종전 LTV 70% 규제' 적용 수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