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뉴욕 태생 전통주 ‘토끼소주’, 세븐일레븐에서도 판다

입력 2022-05-24 09:12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세븐일레븐 토끼소주 출시. (세븐일레븐)

첫 번째 프리미엄 소주로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24일 ‘토끼 소주(Tōkki Soju)’를 편의점 오프라인 최초로 판매한다고 밝혔다.

토끼소주는 2011년 대표인 ‘브랜든 힐’이 한국 전통 양조장에서 영감을 받아 귀국 후 뉴욕의 주조장에서 처음 만들었으며, 토끼소주의 이름은 한국인의 정서를 담아 달토끼 설화를 모티브로 한다. 해당 상품은 뉴욕 고급 한식당을 중심으로 선보여 한인사회와 SNS를 통해 입소문을 탔으며, 현재 뉴욕 내 100여 곳의 음식점에서 판매되고 있다.

출시된 상품은 ‘토끼소주 화이트(375㎖)’와 ‘토끼소주 블랙(375㎖)’ 2종이다. 100% 찹쌀로 담근 전통주를 발효시키고 이를 증류해 상품화하는 것이 특징이며, 각종 감미료나 첨가물이 없어 깔끔하고 고소한 쌀향을 느낄 수 있다.

토끼소주 화이트는 알코올 도수 23도로 옅은 바닐라 향과 함께 은은하게 올라오는 허브 향이 돋보인다. 토끼소주 블랙은 40도며, 찹쌀의 풍미를 베이스로 달콤한 과일의 풍미까지 복합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묵직하고 뚜렷한 바디감과 깔끔한 목넘김이 특징이다.

남건우 세븐일레븐 주류MD는 “최근 프리미엄 전통주 시장이 확대돼 다양한 주종과 색다른 칵테일 레시피 등이 SNS를 통해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토끼소주 도입을 통해 세븐일레븐이 해당 시장을 선점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7월에는 임창정의 소주한잔 출시도 앞두고 있으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주류를 선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