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함소원, 눈썹 문신 불법 시술 논란에 “몰랐다” 해명

입력 2021-08-18 10:47

제보하기

(사진제공=비즈엔터)

방송인 함소원이 눈썹 문신 시술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함소원은 17일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를 통해 “관련 기사들을 통해서 불법인 것을 알게 됐다”며 “일반적으로 하는 부분이지만 불법은 불법이다. 앞으로 유념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여러분도 눈썹 문신은 의사 면허증 소지하신 분께 받으시면 좋을 것 같다. 이 기회에 저도 배우고 여러분께도 알려 드린다. 마스크는 눈썹 문신 하시는데 얼굴 균형 보신다고 잠깐 벗은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한 눈썹 문신 업체는 SNS에 함소원이 시술을 받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한 네티즌은 비의료인의 문신 시술과 함께 함소원이 코로나 시국에 마스크를 쓰지 않은 모습을 지적했다.

그는 “인터넷에서 함소원이 마스크를 하지 않은 채 눈썹 반영구 문신을 받는 영상을 보고 경악했다. 불법 의료 행위에 해당한다”며 “시술하는 내내 마스크를 끼지도 않고 불법 시술을 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올렸다”고 비판했다.

한편 함소원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으나, 조작 논란이 불거지며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