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IRP계좌 수수료 업계 최저 수준으로 인하

입력 2021-04-01 08:59

제보하기

(자료 = 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은 IRP계좌 수수료를 업계 최저 수준으로 인하하고 신규 및 타사 IRP계좌 이전 고객에게 현금 쿠폰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IRP는 근로기간 중에는 개인 부담금을 납입해 예금, RP, 펀드, ETF 등 다양한 상품에 투자하면서 세액공제 혜택을 받는다. 퇴직 후에는 퇴직금을 과세이연 받아 운용하다가 만 55세 이후에 연금으로 수령할 수 있는 노후 준비용 연금계좌다.

특히 퇴직연금사업자와의 계약에 따라 운용관리 및 자산관리 수수료가 매년 부과돼 IRP잔고에서 자동 차감되므로 실제 수수료를 체감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장기간 이용하게 되는 계좌인 만큼 매년 발생하는 수수료가 수익률의 차이로 이어질 수 있어 금융기관을 선택할 때 세심하게 따져봐야 할 조건 중 하나다.

이에 유안타증권은 가입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이날 부터 세액공제를 받기 위해 가입한 IRP계좌의 수수료는 전액 면제 한다.

퇴직금 입금 시에는 총 수수료를 합산해 연 0.1% 부과로 수수료를 인하한다. 이는 모든 퇴직연금사업자(은행, 보험, 증권 등)와 비교해 최저 수수료 수준이다.

수수료 인하를 기념해 6월 30일까지 유안타 IRP계좌 최초 신규 가입 및 타사 IRP계좌 이전 고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기간 유안타증권에서 개인형 IRP계좌를 최초로 가입 후 100만 원 이상 납입 및 펀드 매수 비율을 10% 이상 설정한 고객에게 현금 쿠폰 5000원을 증정한다.

또 타사 개인형 IRP계좌를 유안타증권 IRP계좌로 이전한 고객에게 이전 금액 100만 원 이상 1000만 원 미만 시 현금 쿠폰 1만 원, 1000만 원 이상 5000만 원 미만 시 현금 쿠폰 1만5000원, 5000만 원 이상 시 현금 쿠폰 2만5000원을 증정한다.

신남석 Retail사업부문대표는 “IRP계좌는 노후 대비는 물론 절세 수단으로 각광받고 있다”며 “최저 수준으로 수수료를 낮춘 유안타증권 IRP계좌를 노후의 든든한 디딤돌로 삼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유안타증권 홈페이지 및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양효진 결혼발표, 억대 연봉 배구선수 4월의 신부로…예비신랑 누구?
  • 2
    서예지, 학력 위조설 재차 해명…예능서 언급한 ‘스페인 대학’의 진실은?
  • 3
    편스토랑 사과, 콩곱창 레시피 무단 사용?…“원작자에 즉시 사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文정부 금융홀대론] 외국계 엑소더스?…씨티은행 “처분 검토”
  • 2
    [文정부 금융홀대론] 정치금융, 동북아 금융허브 날렸다
  • 3
    [文정부 금융홀대론] 은행, 부실 떠안고 배당제한·이익공유로 ‘反시장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