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내년 실적ㆍ주가 정상화 전망 ‘목표가↑’-키움증권

입력 2020-12-30 07:53

제보하기

▲자료제공=키움증권

키움증권은 한국가스공사가 내년 실적과 주가가 정상화될 것이라고 전망하며 목표주가를 기존 대비 11% 올린 4만 원으로 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30일 키움증권은 한국가스공사가 내년 영업이익 1조2650억 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년 대비 23% 오른 것이며, 2018~2019년 평균인 1조3000억 원을 회복하는 수준이다.

이종형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 가스도매사업은 요금기저의 일부 하락에도 적정투보율 상승으로 영업이익은 올해와 유사한 1조2000억 원이 예상된다”며 “해외 광구손익은 유가 회복과 내년 초 호주 프렐루드 생산재개로 올해 대비 2000억 원 이상 영업이익 개선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이어 이 연구원은 “내년에는 특별한 손상차손 또는 외화관련 일회성 평가손실이 없다면 주당 2000원 이상의 고배당도 기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올해 전기요금체계 개편을 계기로 주가가 급등한 한국전력을 비롯해 장기간 억눌렸던 유틸리티 기업들의 밸류에이션이 최근 빠르게 정상화되고 있다”며 “내년에는 정책 불확실성 해소와 실적 개선으로 한국가스공사의 주가 정상화도 기대된다”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대구시, 논란 끝에 영업 허용시간 오후 11시→9시로 변경
  • 2
    [스페셜 리포트] 질주 멈춘 '경차'…10년 만에 판매 반 토막
  • 3
    [베스트&워스트] 아시아나항공 무상감자 착시효과 327%↑…한파 수혜 백광산업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유안타증권 “코로나19 교역 충격, 예전 위기와는 사뭇 달라”
  • 2
    [증시키워드] 재계 선처 요청 ‘삼성전자’…핫한 겨울 ‘현대차’
  • 3
    빅히트, 오늘 3개월 보호예수 76만여 주 해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