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정유업계 최초 '4조2교대' 도입

입력 2020-11-25 14:59

제보하기
휴무일 80일 이상 증가

▲에쓰오일(S-OIL)의 복합석유화학 시설(RUC/ODC)인 올레핀 하류시설 (사진제공=에쓰오일)

에쓰오일(S-OIL)이 정유 업계 최초로 4조2교대 근무제를 도입한다.

25일 에쓰오일에 따르면 노사는 24일 임단협에서 관련 내용에 합의했다.

올해 3월부터 시범 운영을 하다가 8개월여 만에 정식으로 도입하기로 정한 것이다.

4조2교대 근무제란 작업조를 4개 조로 편성해 2개 조는 주간과 야간으로 나눠 12시간씩 근무하고 나머지 2개 조는 쉬는 근무 형태다.

현재는 4조3교대 근무제다. 하루 8시간씩 나흘을 일하고 하루나 이틀은 쉬는 방식이다.

연간 총 근로시간은 같지만, 하루 근무시간이 4시간 늘어나고 휴무일은 80일 이상 많아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업분석①] 실적도 안좋은데 바이오 테마에 들쑥날쑥 필룩스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1인 배달에 밀린 '김혜자ㆍ백종원 도시락'…도시락 왕좌 재탈환 나선 편의점

기업 최신 뉴스

  • 1
    두산중공업, 사우디에서 7800억 규모 해수담수화플랜트 수주
  • 2
    SK, 中 지리차와 공동 펀드 조성한다
  • 3
    식약처, 화이자 백신 품목허가 심사 착수…벨기에 생산 제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