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코로나19 확산에 '순환 재택근무제' 실시

입력 2020-08-18 17:21

제보하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선제적 조치…이달 30일까지 실시

LG화학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재확산에 따라 ‘순환 재택근무제’를 실시한다.

LG화학은 18일 서울 본사인 트윈타워와 여의도 IFC, 마곡, 광화문, 과천, 오산 등 수도권 사업장에 한해 이달 19일부터 30일까지 ‘순환 재택근무제’를 시행한다고 공지했다. 이 제도는 개인별 2회까지 사용한다.

특히 LG화학은 최근 커피숍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옴에 따라 “카페 등 대중 접촉 가능 장소에서 재택근무를 하지 않도록 당부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번 순환 재택근무제는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발맞춘 조치다. 정부는 16일 0시를 기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했다.

LG화학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의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LG그룹사들은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대응책을 강화하고 있다. 건물 및 사업장의 외부 방문객의 보안 게이트 출입을 제한하고 사업장 간 출장 및 국내 사업장 간 이동 셔틀버스 운영을 자제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날씨] 11월 맞아 전국 곳곳 가을비…미세먼지 ‘좋음~보통’
  • 2
    '담원' 롤드컵 우승…3년만에 소환사의 컵 품에 안아
  • 3
    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3명 사망·19명 부상

기업 최신 뉴스

  • 1
    '담원' 롤드컵 우승…3년만에 소환사의 컵 품에 안아
  • 2
    '코리아세일페스타' 내일 개막…온ㆍ오프라인 할인 혜택은?
  • 3
    삼성 하반기 GSAT 온라인 시험…상반기보다 난이도 평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