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 가이드] 2020년 설날 인사 문구, 직장동료·친구·부모님 설날 인사말…이렇게 보내세요

입력 2020-01-23 06:00

제보하기

(게티이미지뱅크)

설 연휴를 하루 앞두고 '설날 인사말'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020년 경자년은 흰쥐의 해이다. 쥐는 재물·다산·풍요를 기원하는 상징으로, 이런 의미를 담아 인사말을 건네는 것도 좋다.

예를 들어, "경자년 올 한 해는 더 건강하시고 하시는 모든 일이 잘 풀리시길 바랍니다.", "2020년 한 해는 근심 걱정 없는 즐거운 한 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 설 연휴 동안 건강한 명절 보내세요" 등이 있다.

예의를 지키면서 감사함을 표해야 하는 직장 상사에게는 직급을 언급해주는 것이 좋다.

예를 들면 △"부장님! 설 연휴 동안에는 일 걱정 접어두시고 가족들과 오순도순 따뜻한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향길 편히 다녀오시고 행복 넘치는 연휴 보내세요."

△"지난 한 해 동안 보살핌에 깊이 감사드리며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설 연휴 동안 가족, 친지들과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선배님 부족한 저를 예쁘게 봐주시고, 열심히 할 수 있게 이끌어 주셔서 항상 감사드립니다. 설 명절 잘 보내시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등이 있다.

친구에게는 좀 더 편한 인사말이 가능하다.

△"떡국 많이 먹고 기운찬 한해 보내자.", "입 벌려 복 들어간다", "경자년 새해 복 많이 받아라" 등이 있다.

부모님께는 그동안의 감사함과 함께 효도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말을 전하는 것이 좋겠다.

△"어머니, 아버지 언제나 고맙습니다. 이제 곧 고향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올 설날에는 꼭 효도할게요."

△"경자년 구정을 맞이하여 다시 한번 인사 올립니다. 올 한 해도 믿음직한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설 연휴에 뵙겠습니다." 등이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2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3
    박은석 해명, “파양 부인하고 싶지 않다” 직접 밝힌 강아지 파양 논란

사회 최신 뉴스

  • 1
    서은광 사과, ‘7’ 제스쳐 대체 뭐길래…“아물지 않는 상처 미안하다”
  • 2
    박은석 해명, “파양 부인하고 싶지 않다” 직접 밝힌 강아지 파양 논란
  • 3
    강풍ㆍ폭설 예보에 중대본 1단계 가동…비상근무 돌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