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생산직 이어 사무직도 희망퇴직

입력 2019-11-08 09:06

제보하기

LG디스플레이가 사무직을 대상으로도 희망퇴직을 접수한다. 생산직 희망퇴직은 지난달 말 완료됐다.

8일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이날부터 사무직을 대상으로 희망퇴직에 대해 안내한다. 사무직 대상 희망퇴직은 2007년 이후 처음이다.

대상은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등 핵심기술 분야를 제외한 근속 5년 차 이상 사무직이다.

퇴직위로금은 기본급의 26개월 치로, 11일부터 이달 말까지 접수하고 12월 말께 퇴직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는 중국발 LCD(액정표시장치) 공급과잉에 따른 판가 하락으로 실적이 크게 악화하면서 사업 구조조정을 실시해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2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 3
    슈 패소, 원정도박 빚 “3억4000여만 원 갚아라”…원조 요정의 불명예

기업 최신 뉴스

  • 1
    한진그룹 견제 나선 3자 연합…"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반대"
  • 2
    제네시스 G90 타는 이재용 부회장…현대차와 관계 깊어지나?
  • 3
    ‘뉴스브릿지’, 코로나19에 서버 이전비 무상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