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평, KCC 등급전망 '부정적' 변경

입력 2019-10-28 16:19

제보하기

(출처=한국기업평가)

한국기업평가가 KCC의 무보증사채 등급전망을 '부정적'으로 28일 변경했다. 기존 'AA' 등급은 유지한다.

한기평은 "이번 등급전망 변경은 △전방산업 부진으로 수익창출력 저하 추세 △수익성 회복이 지연될 전망 △모멘티브 인수 및 연결 편입으로 재무부담이 확대될 전망인 점 등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KCC는 지난해 주택경기 둔화와 유가 상승에 따른 원가 부담 가중 등으로 수익성이 저하됐다. 올해 상반기에는 원가 부담 완화와 선박용 도료 수주 증가에도 건자재부문 매출 감소로 수익성 하락세가 이어졌다.

게다가 주택경기 둔화 기조와 세계경기 불확실성에 따른 해외법인 실적 부진 등으로 수익성 회복이 지연될 것으로 한기평은 내다봤다.

KCC는 모멘티브 인수와 연결 편입으로 재무부담이 확대될 전망이다. 올해 상반기 수익창출력 저하와 모멘티브 지분인수(6358억 원)로 6월 말 순차입금은 전년 말 대비 7146억 원 증가한 1조4518억 원을 기록했다.

한기평은 "2020년에는 모멘티브의 연결대상 편입으로 모멘티브 인수과정에서 조달한 인수금융 약 2조 원이 차입금에 가산되면서 재무부담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길 기부, 알고 보니 ‘깡’ 작곡가…저작권 수입 기부한다 '역주행의 기적'
  • 2
    이세영 해명, “성형 아닌 시술”…비포 & 애프터 사진 보니 ‘억!’
  • 3
    에이치엘비, 5일 권리락 발생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데이터노믹스 빅뱅]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글까…금융지주사법 완화해야”
  • 2
    [데이터노믹스 빅뱅] 금융그룹, 계열사 고객정보 ‘그림의 떡’
  • 3
    나이스신평, 대한항공 신용등급 'BBB+' 유지…등급 감시대상선 해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