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조국 딸 학생부 유출 의혹 서울시교육청 서버 압수수색

입력 2019-09-16 20:50

제보하기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의 고등학교 생활기록부 유출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서울시교육청 서버를 압수수색했다.

1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지난 추석 연휴 이전에 서울시교육청 서버 관리 부서를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압수물 분석을 통해 서울시교육청이 파악한 한영외고 교직원 A 씨 외에 조 장관 딸의 생활기록부를 조회한 인물이 더 있는지 확인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서울시교육청은 교육행정정보시스템(NEIS) 로그 기록을 조사해 조 장관 딸이 졸업한 한영외고 교직원이 생활기록부를 조회한 사실을 확인한 바 있다.

조 장관 딸은 이달 3일 자신이 졸업한 한영외고 생활기록부와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재학 당시 성적 등이 공개되자 유출 경위를 수사해 달라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늘 날씨] 전국 맑고 경북ㆍ충남ㆍ강원 비, 낮 최고기온 20도…미세먼지 농도 보통~나쁨
  • 2
    한국 vs 일본 야구, 황재균 동점 홈런 '쾅'…3회초 현재 1-1
  • 3
    ‘김포 화재’ 월곶면 공장서 불, 1시간 30분 만에 진화…“인명 피해 없어”

사회 최신 뉴스

  • 1
    로또885회당첨번호 '1·3·24·27·39·45'…1등 당첨지역 어디?
  • 2
    속보 로또885회당첨번호 '1·3·24·27·39·45'…보너스 번호 31
  • 3
    이승호, 한일전 부담됐나?…2이닝 8피안타 6실점 강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