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산 사동 팰리스 부영 1단지’ 평균 3.1대 1로 1순위 청약 마감
입력 2019-09-11 16:38
당첨자 발표 19일…계약은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경산 사동 팰리스 부영 1단지' 샘플하우스에 인파가 몰린 모습.(사진=부영주택)

부영주택이 경북 경산시 사동에 공급하는 ‘경산 사동 팰리스 부영 1단지’가 전 주택형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11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이 단지는 청약 접수결과 538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660건이 접수되며 평균 3.0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면적별 경쟁률은 전용면적 66㎡가 165가구 모집에 484건이 접수되며 평균 2.93대 1, 전용 84㎡는 373가구 모집에 1176명이 몰려 평균 3.1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분양관계자는 “이 단지는 주변 시세보다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했다는 점과 준공 후 공급되는 후분양 아파트라는 점에서 수요자의 호평을 얻었다”며 “샘플하우스를 개관하고 전화문의나 방문상담이 많았던 만큼 계약에서도 좋은 결과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지하 1층~지상 최고 18층, 9개 동, 총 630가구 규모다. 공급 가격은 전용 66㎡가 1억4900만~1억9300만 원, 전용 84㎡가 1억9100만~2억5200만 원으로 책정됐다.

오는 19일 당첨자 발표가 있으며, 이달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3일간 계약을 진행한다. 샘플하우스는 경북 경산시 사동에 마련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