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한국 여자 프로기사 최초 종합기전 4강 쾌거

입력 2019-09-10 20:34

제보하기

▲참저축은행 오픈 8강에서 대국하는 최정 9단(오른쪽)과 강동윤 9단(사진제공=한국기원)

최정 9단이 한국 여자 프로바둑 기사 최초로 종합기전 4강에 진출하는 기염을 토했다.

최정은 10일 경북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3회 안동시 참저축은행 프로아마오픈전 본선 8강에서 308수 접전 끝에 강동윤 9단을 백 반집 승으로 꺾었다.

최정은 “16강과 8강 모두 불리한 바둑을 역전했다. 운이 좋았던 것 같다”며 “여기까지 왔으니 결승까지 진출해 우승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정은 국내 랭킹 22위로 여자 기사 중 가장 높다. 최정 외에 신민준 9단과 이지현 9단, 홍성지 9단이 4강에 올랐다.

4강전은 최정과 홍성지, 신민준과 이지현의 대결로 오는 18일 열린다. 제한 시간은 각자 30분에 30초 초읽기 3회이며, 우승상금은 3000만 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알테오젠 “분식회계 루머 사실 무근”
  • 2
    트루디, 남지친구 이대은 누구?…훈남 야구선수 “2년째 공개 열애 중”
  • 3
    퀸와사비 해명, 케리건메이와 타투 시술 두고 진실공방…금전 요구 주장에 디스 곡 발표까지

사회 최신 뉴스

  • 1
    퀸와사비 해명→케리건메이 녹취록 공개…“계속 말 바뀌어” 타투 논란 어디까지?
  • 2
    ‘라디오스타’ 여현수, 배우→재무설계사 선택 이유…연봉 1위 직업 “아이들 위해”
  • 3
    ‘백만송이장미’ 원곡, 라트비아 민요…심수봉 “남편 덕분에 탄생한 곡”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